2022.01.25 (화)

  • 구름많음서울 3.5℃
  • 구름많음인천 3.0℃
  • 맑음원주 2.4℃
  • 맑음수원 3.3℃
  • 청주 4.0℃
  • 맑음대전 4.0℃
  • 흐림대구 6.9℃
  • 전주 4.7℃
  • 흐림울산 7.9℃
  • 흐림창원 6.1℃
  • 흐림광주 6.0℃
  • 구름조금부산 7.4℃
  • 구름많음목포 5.4℃
  • 흐림제주 8.8℃
  • 맑음천안 2.6℃
  • 맑음구미 4.0℃
기상청 제공

제로웨이스트

'"CJ 제일제당' 햇반 용기 재활용 나선다…"용기 보내주세요"

URL복사

 

[비건뉴스 권광원 기자] 햇반은 1인 가구의 필수 제품으로 손꼽히지만 플라스틱으로 구성됐기에 그동안 플라스틱 쓰레기에 큰 지분을 안고 있었다. 이에 CJ 제일제당이 햇반 용기를 회수해 새로운 자원으로 재탄생시키는 계획을 세웠다.

 

CJ제일제당은 소비자가 사용한 햇반 용기를 직접 수거하는 '지구를 위한 우리의 용기'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시범 운영하면서 가능성을 타진한 뒤 전국에 오프라인 거점을 마련해 회수율을 높일 계획이다.

 

해당 캠페인은 CJ제일제당의 자사몰인 CJ더마켓에서 진행된다. 햇반과 수거박스가 함께 담긴 기획 세트를 구입한 뒤, 사용한 햇반 용기 20개 이상을 담아 돌려 보내면 택배사(CJ대한통운)를 통해 회수된다. 수거박스에 있는 QR코드를 찍어 신청한 뒤 집 앞에 두면 된다. 용기가 회수될 때마다 CJ ONE포인트 1000점도 받을 수 있다.

 

수거된 햇반 용기는 지역자활센터에서 분리 및 세척 과정을 거친 뒤 원료화 작업을 통해 명절 선물세트 트레이 등에 사용된다. 이 과정에서 지역자활센터는 고용을 늘리고, CJ제일제당과 계약한 업체에 원료로 납품해 수익도 얻는다. CJ제일제당은 햇반 업사이클링뿐만 아니라,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 및 수익원도 마련해주는 등 친환경 CSV(공유가치창출)사업으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온라인 시범 운영 뒤 햇반 용기의 수거율을 높이기 위해 향후 오프라인 회수 거점도 마련할 예정이다. 전국 각 지역의 지방자치단체와 대형마트 등에 '햇반 용기 전용 수거함'을 설치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올해 400만개의 용기를 회수한다는 목표다. 회수량이 충분히 확보되면 CJ대한통운과 함께 친환경 물류용 팔레트 등으로 적용을 확대해 재활용 가치를 더욱 높일 계획이다.

 

이와 별개로 CJ제일제당은 햇반 용기를 만드는 과정에서 남은 플라스틱을 햇반 용기에 다시 사용할 수 있는 친환경 패키징 기술을 개발해 플라스틱 배출을 줄이고 있다. 이 기술은 CJ제일제당 패키징센터가 4년간의 연구를 통해 지난해 개발해 현재 부산공장에서 시범 운영중이며, 올해 안에 햇반 최대 생산시설인 진천BC에도 적용할 예정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햇반 용기 수거 캠페인이 '환경을 위한 자원순환 플랫폼'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소비자들의 적극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며 "앞으로도 진정성을 갖고 플라스틱 저감을 위한 노력을 통해 지속가능경영(ESG)을 적극 실천할 것"이라고 밝혔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