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7 (월)

  • 서울 27.6℃
  • 흐림인천 26.8℃
  • 흐림원주 29.5℃
  • 수원 27.4℃
  • 청주 28.6℃
  • 대전 29.9℃
  • 대구 26.4℃
  • 흐림전주 29.4℃
  • 천둥번개울산 24.8℃
  • 창원 25.5℃
  • 흐림광주 28.3℃
  • 부산 23.2℃
  • 흐림목포 26.6℃
  • 구름조금제주 32.4℃
  • 흐림천안 28.8℃
  • 흐림구미 29.5℃
기상청 제공

제로웨이스트

환경부, 유통사와 협업으로 새활용 '팝업스토어' 운영

 

[비건뉴스 서인홍 기자] 환경부가 유통사와 함께 새활용 제품 소비 독려에 나선다. 

 

환경부는 27일부터 다음달 16일까지 현대백화점 판교점을 시작으로 부산·시흥 신세계 프리미엄 아울렛(6월 3일~6일), 신세계 스타필드하남(6월 24일~30일)에서 '새활용 팝업스토어'를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새활용, 즉 업사이클링은 재사용 제품에 새 아이디어·디자인을 더해 고부가가치 제품으로 새롭게 생산하는 것이다. 프라다는 폐나일론, 등산용품 업체 파타고니아는 방수포로 각각 가방을 만드는 게 대표적이다.

 

팝업스토어에서는 50여개 기업이 참여해 현수막, 소방관 방화복, 커피 마대, 데님 등 폐소재를 활용한 760여 개의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중소업체 인력 및 재고품 부담을 고려해 현장에서 새활용 제품을 살펴보고 스마트폰 카메라로 QR코드를 비춰 주문한 후 집으로 배송받는 ‘오포오(Online for Offline)’ 방식도 운영한다.

 

한편 환경부는 녹색소비 증가와 새활용 산업기반 성장세에 맞춰 국내에도 세계적인 새활용 패션기업 육성을 목적으로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020년 이후부터 165억 원을 투입해 해마다 100여 개의 유망한 새활용 기업을 선발해 성장 단계별로 사업진단, 신제품 개발, 유통망 구축, 홍보 등의 사업화 자금을 1천만원에서 최대 1억원까지 지원하고 있다.

 

장기복 환경부 녹색전환정책관은 “새활용 산업은 폐자원 순환 주기를 연장하고, 지구를 생각하는 가치 소비 문화를 확산시킬 수 있는 중요한 동력”이라며 “앞으로도 새활용 기업이 양질의 환경 일자리를 창출하는 한편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통해 고부가가치 제품을 만들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프로필 사진
서인홍 기자

국민을 존중하고 현장의 생생한 이야기와 진실을 전해주는 정론직필 비건뉴스 발행인입니다.
'취재기자 윤리강령' 실천 선서 및 서명했습니다.
언론중재위원회 '2022년도 제1차 언론인 전문 연수' 이수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