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4 (토)

  • 맑음서울 -3.3℃
  • 맑음인천 -2.3℃
  • 맑음원주 -3.2℃
  • 맑음수원 -4.9℃
  • 맑음청주 -2.0℃
  • 맑음대전 -3.9℃
  • 맑음대구 1.2℃
  • 맑음전주 -2.6℃
  • 맑음울산 1.3℃
  • 맑음창원 1.8℃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3.0℃
  • 맑음목포 -1.2℃
  • 구름많음제주 4.7℃
  • 맑음천안 -5.6℃
  • 맑음구미 -0.5℃
기상청 제공

그린산업

서울시, '제로웨이스트' 국제기후환경포럼 개최

 

[비건뉴스 김민영 기자] 코로나19 방역으로 늘어난 일회용품 사용을 억제하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순환경제 구축의 필요성이 제기되면서 서울시가 특별한 자리를 마련했다.

 

서울시는 1~2일 이틀간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지구를 위한 동행-제로웨이스트'를 주제로 '2022 서울 국제기후환경 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포럼은 사전 차담, 개회식, 고위급 토론회를 비롯해 4개의 세션으로 열린다. 개회식은 오세훈 서울시장의 환영사, 마크 와츠 C40(도시 기후리더십그룹) 사무국장의 온라인 축사, 이회성 IPCC 의장의 기조연설로 진행된다.

 

오세훈 시장은 환영사에서 "서울시는 2050탄소중립 달성을 위해 2026년까지 온실가스 30% 감축이라는 도전적인 목표를 설정했다"며 "비대면 생활방식으로 증가된 일회용 플라스틱을 줄이는 동시에 폐기물을 재활용, 재사용하는 순환경제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회성 IPCC 의장은 ‘탄소중립 : 과학과 정책’을 주제로 기후변화 문제는 과학적 증거에 근거한 정책 선택의 문제라며, 탄소중립 2050을 달성하면 온난화를 1.5도에서 저지할 수 있다는 내용도 과학적 분석으로 바탕으로 함을 전달했다.

 

이날 열리는 고위급 토론회는 '약자와 동행하는 기후정의·폐기물 순환경제사회 실현방안'을 주제로 진행된다. 마리아 카스티요 페르난데즈 주한 EU대사, 미세먼지특별대책위원회 민간위원장 문길주 고려대 교수, 이인근 서울시 환경기획관, 타이론 쥬 샌프란시스코 환경국장대행(온라인), 밀락 산호세-발레스테로스 C40 동아시아 지역국장(온라인)이 토론에 참여한다.

 

세션은 순환경제와 기후변화, 자원순환, 시민참여, 순환경제를 통한 공동 편익 등을 주제로 진행된다. 세션 발표에는 세계도시 및 국제기구 관계자, 기업인과 개인 등이 참여한다.

 

서울시는 지난해부터 '제로웨이스트 서울' 프로젝트를 시행해 폐기물을 감량을 추진하고 있다.카페 등 음료 판매매장의 일회용컵을 없애는 제로카페, 일회용 플라스틱 용기 사용을 없애는 제로식당, 매장과 마트 안 포장재를 없애는 제로마켓 등이다.

 

시는 이번 포럼을 '제로웨이스트 서울' 활성화 계기로 활용해 제로웨이스트와 순환경제 실현에 대한 국제기구와 해외도시의 사례를 공유하면서 서울에서의 적용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아울러 포럼을 기반으로 국제적 인적교류 네트워크를 통해 기후환경 분야 도시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해서다.

 

유연식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이번 서울 국제기후환경포럼은 제로웨이스트 달성을 위한 세계적인 트렌드를 공유하고, 기후약자와 동행할 수 있는 기후변화대응을 모색하기 위해 해외도시·전문가들과 심층적으로 논의하는 자리"라며 "포럼에서 공유한 정보를 서울시의 기후환경정책 자원으로 활용할 것"이라고 전했다.

<비건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으며, 유가기사는 하지 않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사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런데도 <비건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