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3 (일)

  • 구름많음서울 32.9℃
  • 구름조금인천 30.6℃
  • 구름많음원주 32.1℃
  • 구름조금수원 31.8℃
  • 흐림청주 33.6℃
  • 천둥번개대전 29.9℃
  • 구름많음대구 29.2℃
  • 구름많음전주 27.0℃
  • 구름많음울산 28.6℃
  • 구름조금창원 31.4℃
  • 흐림광주 30.8℃
  • 구름많음부산 28.2℃
  • 구름많음목포 31.4℃
  • 흐림제주 28.6℃
  • 흐림천안 29.6℃
  • 구름많음구미 33.2℃
기상청 제공

그린산업

서울시, 기후위기 대응 민관 협력 네트워크 '제로서울 실천단' 출범

 

[비건뉴스 권광원 기자] 서울시가 환경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제로서울 실천단'을 꾸렸다. 

 

서울시는 온실가스, 1회용품, 음식물쓰레기 등 환경문제를 ‘제로’로 만들기 위한 민관협력 네트워크 ‘제로서울 실천단’을 출범했다고 10일 밝혔다.

 

제로서울 실천단에는 대상㈜, 스타벅스, SK텔레콤, 우리은행, 골프존 등 13개 기업과 대한상공회의소, 전국경제인연합회, 중소기업중앙회 등 3개 경제협의체, 언론사로는 매일경제신문 1곳이 참여한다.

 

9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출범식에는 조인동 서울시 행정1부시장과 13개 기업의 대표 및 임원, 3개 경제협의체 관계자 등이 참여했다. ‘제로서울 실천단’ 참여기업은 건물에너지 효율화, 전기차 충전기 보급, 제로웨이스트 등 서울시가 추진하는 주요 환경정책에 협력하고 기후위기 대응 시민 캠페인 등에 참여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건물에너지 효율화 사업을 통해 시 소유 건물 및 민간 건물의 에너지소비량을 줄이고, 온실가스 총량제로 건물의 온실가스 표준 배출량을 관리하고 있다. 해양환경공단이 건물에너지 효율화에 참여한다.

 

시는 출범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기업과의 협력에 나설 계획이다. 분야별 사업 진행현황을 수시로 공유하고, 11월에는 성과보고회를 포함한 포럼을 개최한다. 또한 기업과의 연계에 그치지 않고 종교, 학교, 시민단체 등 다양한 주체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제로서울 실천단’의 네트워크 범위를 늘리고 기후위기대응 실천문화를 확산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유연식 기후환경본부장은 “서울시는 날로 심각해지는 기후위기에 대응하고자 다양한 분야에서 온실가스 및 탄소 감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기업, 종교계, 학교, 단체 등 제로서울 실천단에 함께하는 주체들이 많아지길 기대한다. 시민과 함께하는 기후위기 대응에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시는 지난 4월 22일 지구의 날을 맞이해 기업들과 일주일 동안 기후변화주간 캠페인을 진행하는 한편 지난 6월 5일 환경의 날 서울시 ‘줍깅으로 감탄해’ 행사에도 제로서울 실천단 참여 기업이 후원하는 등 지속적으로 협력해왔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프로필 사진
권광원 기자

당신의 목소리를 듣겠습니다. 소중한 이야기를 전하겠습니다.
'취재기자 윤리강령' 실천 선서 및 서명했습니다.